정장클리닉

_main_head

 

 

왜 대장 속에 똥을 넣고 다니십니까?

동차 주유구에 사우디아라비아 왕자님들 차에만 집어넣는 최고 급 휘발유를 직수입해다 넣어도 머플러가 막혀 있다면 그것은 무 용한 일입니다. 자동차가 뒤가 막혀 있는데 과연 좋은 휘발유 때문 에 잘 굴러 갈까요? 굴러갈 수가 없겠지요? 자! 인체에도 똑같은 원리가 적용될 겁니다.

변(便)을 전제로 해서 이루어질 수밖에 없는 행위라는 것이지요. 즉 싸는 것을 기준으로 해서 먹는 것을 생각해라! 이겁니다. 즉 잘 싸는 만큼만 잘 먹어라! 골치가 아플 때 똥을 누어 보세요. 띵한 기 운이 말끔히 가십니다. 몸에 미열이나 신열이 있을 때 똥을 한 번 시원하게 누어보세요.열이 싹 가십니다.
(도올 김용옥 SBS 명의특강中)

 

 

_sub_01

체온과 똥, 오줌의 방정식 – 항상성

간의 몸은 36.5 ℃에서 살 수있게 세팅 돼있다. 0.5 도만 높아도 아프고, 0.5 도만 낮아도 힘 들다. 잘 먹고 잘 입어야 겨우 36.5 ℃를 유지한다.
열 손실 조절법으로 체온은 36.5 ℃ 근처를 맴돌고 덕분에 우리 몸은 평정 상태에 머물게되는데이를 항상성이라고한다. 체온 조절에서 증발 기전이 중요한 것은 증발에 문제가있을 때 똥과 오줌에 문제가 생기기 때문이다. 이것이 배뇨 장애의 실체 다. 배뇨 장애는 수분 대사의 실조를 의미한다. 수분 대사를 치료하지 않고 변비 완치가 불가능한 이유 다.

 

 

배변장애와 아토피

규칙 한 배뇨는 불안정한 중심 체온과 불균형 적 근력과 깊은 관계를 맺고있다. 피부를 통한 수분 대사와 호흡이 저하되는 것도 그 이유 중 하나 다. 물질 대사의 대미를 방해하는 과정을 추 적하면 배뇨 장애를 이해하고 치료할 수있다. 요컨대 배설 장애는 소장에서 양분을 제대로 흡 수하지 못하고, 대장에서 변을 제대로 만들지 못하고, 방광에서 소변을 제대로 비우지 못하기 때문이다. 악순환의 고리는 피부 건조, 각화, 가려움, 아토피로 이어진다.

배변 배뇨. 정장클리닉

  1. 기간
  2. 치료 구성
안녕하세요. 숨터한의원입니다.
×
MENU